top&menu
 
   
  
  • • 아이디 공유 및 다중 아이디 사용시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반기련 후원 계좌:045-21-1262-515(국민은행) 이찬경
  • • 처음 오신 분께는 안티바이블을 읽어보시기를 권합니다.
  • • 전도성 글, 정치성 글, 비방글을 올리면 출입이 차단됩니다.
 
 
ID 저장 자동로그인
   

 • 안티바이블
 • 바이블 비판(장,절)
 • 기독교역사와 친일

기독교(가톨릭등 모두 포함)라는 종교에 대한 당신의 평가는? (포인트 :5점)
 
 
 
 
 
 
 결과보기
참여인원 : 3,313 명
시작일 : 2015년 03월 26일

채팅방가기


   • 바이블을 장, 절 단위로 비판하는 게시판입니다.


   
창세기 7장
글쓴이 :  (218.♡.18.14) 날짜 : 2006-12-03 (일) 15:32 조회 : 7448
01 여호와께서 노아에게 이르시되 너와 네 온 집은 방주로 들어가라 네가 이 세대에 내 앞에서 의로움을 내가 보았음이니라
02 너는 모든 정결한 짐승은 암수 일곱씩, 부정한 것은 암수 둘씩을 네게로 취하며
03 공중의 새도 암수 일곱씩을 취하여 그 씨를 온 지면에 유전케 하라
04 지금부터 칠 일이면 내가 사십 주야를 땅에 비를 내려 나의 지은 모든 생물을 지면에서 쓸어 버리리라
05 노아가 여호와께서 자기에게 명하신 대로 다 준행하였더라
06 홍수가 땅에 있을 때에 노아가 육백 세라
07 노아가 아들들과 아내와 자부들과 함께 홍수를 피하여 방주에 들어갔고
08 정결한 짐승과 부정한 짐승과 새와 땅에 기는 모든 것이
09 하나님이 노아에게 명하신 대로 암수 둘씩 노아에게 나아와 방주로 들어갔더니
10 칠 일 후에 홍수가 땅에 덮이니
11 노아 육백 세 되던 해 이월 곧 그 달 십칠 일이라 그 날에 큰 깊음의 샘들이 터지며 하늘의 창들이 열려
12 사십 주야를 비가 땅에 쏟아졌더라
13 곧 그 날에 노아와 그의 아들 셈, 함, 야벳과 노아의 처와 세 자부가 다 방주로 들어갔고
14 그들과 모든 들짐승이 그 종류대로, 모든 육축이 그 종류대로, 땅에 기는 모든 것이 그 종류대로, 모든 새 곧 각양의 새가 그 종류대로
15 무릇 기식이 있는 육체가 둘씩 노아에게 나아와 방주로 들어갔으니
16 들어간 것들은 모든 것의 암수라 하나님이 그에게 명하신 대로 들어가매 여호와께서 그를 닫아 넣으시니라
17 홍수가 땅에 사십 일을 있었는지라 물이 많아져 방주가 땅에서 떠올랐고
18 물이 더 많아져 땅에 창일하매 방주가 물 위에 떠 다녔으며
19 물이 땅에 더욱 창일하매 천하에 높은 산이 다 덮였더니
20 물이 불어서 십오 규빗이 오르매 산들이 덮인지라
21 땅 위에 움직이는 생물이 다 죽었으니 곧 새와 육축과 들짐승과 땅에 기는 모든 것과 모든 사람이라
22 육지에 있어 코로 생물의 기식을 호흡하는 것은 다 죽었더라
23 지면의 모든 생물을 쓸어 버리시니 곧 사람과 짐승과 기는 것과 공중의 새까지라 이들은 땅에서 쓸어 버림을 당하였으되 홀로 노아와 그와 함께 방주에 있던 자만 남았더라
24 물이 일백오십 일을 땅에 창일하였더라

도사님 (222.♡.62.174) 2006-12-05 (화) 15:03
먹으면 싸는것이 자연의 이치!
노아의 방주에 화장실 이야기는 어찌 되었습니까?

호랑이, 곰, 악어, 공룡(요것은 빼놓고라도), 하이애나, 독수리, 전갈, 돌고래(물에 그냥 있었을까?), 멧돼지
요것들의 음식 주 메뉴는 무었이었을까?
150일동안 빗물만 먹고 살았을까요?

그때 어찌 인간이 안 잡아 먹히고 살아남았는지 궁금하기 짝이 없습니다.
포세이돈 (221.♡.188.162) 2006-12-05 (화) 17:49
노아의 방주에 대한 논쟁은 안티들에겐 즐거운 일이되겠지만,
개독들에게는 대단히 괴로운 주제일것이 분명합니다.
아직도 역사적 사실로 믿고있는 개독들이 부지기수이니
 사기쳐서 먹고살기 좋은세상입니다.
emoticon_001emoticon_001
생물학자 (125.♡.161.10) 2006-12-07 (목) 15:39
현재 밝혀진 현존하는 무척추동물 중 자웅동체 즉
수컷,암컷생식기를 모두 가지고 있는 새우 같은 작은 무척추동물류만 300만종입니다.
그러니, 노아의 방주때 얘들을 모두 실었다는 말인데...
몇일동알 얘들을 모두 실었으니 분명히 방주에 탄 사람은 수십만명이상 많았을 것입니다.
빛의 속도로 남극에 있는 펭귄까지 실으려면....
ㅎㅎ
     
     
도사님 (125.♡.7.82) 2007-01-19 (금) 14:36
야웨님께서 전지전능하시니
압축기계로 압축시켜서 냉동보관후 바싹말려서 허리에 차고 있다가
홍수 끝나고 전자렌지에 데워서 다시 풀어 놓은거 아닐까요? 풉~ㅎㅎ
개독반대 (218.♡.62.156) 2007-02-14 (수) 11:32
전염병같은 걸로 인간만 죽이면 되지 왜 모든 생물을 다 죽이냐?
둘리아빠 (210.♡.114.105) 2007-07-30 (월) 16:47
너무나 놀라운 압축기술입니다. 스카웃해서 마이크로 소프트를 누릅시다
쌍어문 (123.♡.15.67) 2007-09-15 (토) 17:36
다른것 따질것 없다, 소위 노아의 방주라는 것이 바이블에 기록된 크기 그대로 계산하여 현재의 선박과 비교하면 대략 만톤 정도 크기 또는 그 이상의 선박이 되는데, 당시의 연대를 보면 분명히 청동기 시대 이전에 해당되므로 금속재료는 사용할 수 없었던 것이 명백하다.
따라서 목재와 식물성 또는 동물성 와이어로 엮어서 만든 만톤 이상의 배가 물위에 뜨는게 가능하다는 것만 증명되면 나는 야훼라는 신을 독실하게 믿을것이다.
예전에기독교 (121.♡.59.24) 2007-09-26 (수) 13:07
이부분은 아마도 모든생물이 아니고 모든생물의 근원이 돼는종을 방주에 싥고 간것이 아닌가?

생각됍니다. 창세기의 필자가 후대에 이런논쟁은 생각치 못했나봅니다
자유를위해 (121.♡.53.123) 2008-02-27 (수) 11:04
과거 피해자인 사람으로써 증언하건대,
어릴적부터 인간을 세뇌하는데 저 내용을 가장 정교하게 세뇌합니다.
그 때문에 처음 여기 반기련에 왔을 당시,
저 개경 내용을 어찌 반박해야 할 지 잘 몰랐습니다.
지구평화 (118.♡.33.60) 2008-10-14 (화) 07:36
전지전능한데 그냥 정리버튼누르지 왜 노아고생시키게 배만드록 실코... 비 졸 오게 하죠 ..
그냥 정리!! 되라 빠라라빠빠빰.. 주문외우면 대는거 아니에요?
헤드워커 (125.♡.92.12) 2013-06-01 (토) 05:13
16절
[영어 성경] ...as God had commanded him: and the LORD shut him in.
[한글 성경]...하나님이 그에게 명하신 대로 들어가매 여호와께서 그를 들여보내고 문을 닫으시니라.
[영어 성경 번역]...신께서 그에게 지시하신 것에 따라: 주께서 그를 그속에 넣고 문을 닫았다.

God, the LORD, 여호와(야훼)가 동일한 존재라면, 주어를 굳이 변경할 이유가 무엇일까?
God과 the LORD는 다른 존재이고, 이 대목에서 신과 주를 여호와(야훼, 고유명사)로 표현할 근거도 없다.
the LORD는 God의 심부름꾼, 행동대원, 대리자, 대행자, 수행자 쯤?
이름 패스워드

글 저장.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게시물 1,220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목차 링크--by 바란 (13) 06/12/05 64755
1220 목차 링크--by 바란 (13) 06/12/05 64755
1219 창세기 1장 (199) 06/12/03 43029
1218    목차 링크 바란 06/12/05 7723
1217    창세기 1장 (6) 메기 08/01/29 11047
1216    창세기 1장 guswls1 09/12/23 4251
1215    창세기 1장 (3) 필객 10/01/19 4946
1214    창세기 1장의 오역(!)과 미스테리(?) (1) 헤드워커 13/06/01 4654
1213 창세기 2장 (92) 06/12/03 20321
1212 창세기 3장 (32) 06/12/03 10617
1211 창세기 4장 (33) 06/12/03 9831
1210    남자와 여자의 창조한 신 그리고, 사람과 그 배필을 창조한 신 (1) 헤드워커 13/06/01 3603
1209 창세기 5장 (7) 06/12/03 7889
1208 창세기 6장 (18) 06/12/03 9250
1207    수메르 점토판 기록 - 길가메시 서사시 중 대홍수 이야기 헤드워커 13/06/01 4143
1206 창세기 7장 (11) 06/12/03 7449
1205 창세기 8장 (7) 06/12/03 7022
1204 창세기 9장 (2) 06/12/03 7508
1203    창세기9장 21절에 보면 (12) 파사현정 07/12/03 8425
1202       창세기9장 21절에 보면 (2) 별밤하늘 12/05/08 3347
1201 창세기 10장 (10) 06/12/03 8025
1200 창세기 11장 (3) 06/12/03 6797
1199 창세기 12장 (7) 06/12/03 6909
1198 창세기 13장 (2) 06/12/03 6813
1197 창세기 14장 (1) 06/12/03 6437
1196 창세기 15장 (1) 06/12/03 6328
1195 창세기 16장 (1) 06/12/03 6366
1194 창세기 17장 (3) 06/12/03 6387
1193 창세기 18장 (2) 06/12/03 6476
1192 창세기 19장 (15) 06/12/03 7131
1191 창세기 20장 (2) 06/12/03 7213
 1  2  3  4  5  6  7  8  9  10    
최근게시물 : 2,350 건    오늘 : 1,263    어제 : 1,934    최대 : 12,198    전체 : 5,866,920      총회원 수 : 18,726 분    접속중 : 223(회원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