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menu
 
   
  
  • • 아이디 공유 및 다중 아이디 사용시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반기련 후원 계좌:045-21-1262-515(국민은행) 이찬경
  • • 처음 오신 분께는 안티바이블을 읽어보시기를 권합니다.
  • • 전도성 글, 정치성 글, 비방글을 올리면 출입이 차단됩니다.
 
 
ID 저장 자동로그인
   

 • 자유토론
 • 비회원토론
 • 과학과 창조구라
 • 나의 경험담
 • 주제별토론
 • 구 자유토론
 • 휴지통

기독교(가톨릭등 모두 포함)라는 종교에 대한 당신의 평가는? (포인트 :5점)
 
 
 
 
 
 
 결과보기
참여인원 : 5,399 명
시작일 : 2015년 03월 26일

채팅방가기


   • 전도성 글, 반복적인 글, 정치적인 글, 원색적인 글 등은 삭제가 됩니다.
   • 게시자의 IP는 기록되어 일부 공개 됩니다.
   • 비회원은 하루에 5개의 글만 쓸 수 있습니다.
   • "휴지통으로 보내기"가 5개면 휴지통으로 이동됩니다.


   
성령의 역사 9 : 55년 동안 곱추였던 등이 펴졌다 !
글쓴이 : 하이웨이  (65.♡.171.113) 날짜 : 2018-03-07 (수) 08:57 조회 : 2719 추천 : 0 비추천 : 2
하나님의 영인 성령(Holy Spirit)은 오늘도 이 세상에서 그의 은사자들을 통하여 치유의 역사를 행하고 계십니다. 
복잡한 말보다 하나님의 실재하심은 능력으로 나타납니다.
하나님의 나라는 말에 있지 아니하고 오직 능력에 있음이라 (고린도전서 4:20)

다음 동영상들은 공주대학교 음악과 교수이며 오페라 이순신의 제작자이기도 한 백기현 교수의 간증입니다.
2살때 높은 곳에서 떨어져 부상을 당하고 그곳에 결핵균이 침투하여 등뼈가 굽으면서 곱추가 되어버린 백기현 교수는 어느 날 교회의 부흥회에서 성령의 Touch를 받고 곱추등이 펴지는 기적을 체험합니다.


(백기현 교수와 육군 참모 총장과의 만남 : 치유 받기 전, 등이 굽은 것이 보입니다.) 

음악계에서 그가 곱추라는 것을 모르는 사람은 없습니다. 
그런데 어느 날 이후 갑자기 곱추가 사라진 것을 목격하고 많은 사람들이 놀라워 하고 있습니다.
55년 된 곱추가 신경증으로 펴지겠습니까?
아니면 사회적으로 이미 유명한 사람이 거짓으로 쇼를 하겠습니까?

기도 속에서 활동하는 성령은 오늘도 변함없이 기적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내가 아버지 안에 있고 아버지께서 내 안에 계심을 믿으라 그렇지 못하겠거든 행하는 그 일을 인하여 나를 믿으라. (요한복음 14:11)

여러분이 어려울 때 성령은 여러분을 도우실 것입니다.구하십시요.
내가 또 너희에게 이르노니 구하라 그러면 너희에게 주실 것이요 찾으라 그러면 찾을 것이요 문을 두드리라 그러면 너희에게 열릴 것이니 구하는 이마다 받을 것이요 찾는 이가 찾을 것이요 두드리는 이에게 열릴 것이니라(누가복음 11:9-10)
(동영상은 계속 업로드 될 예정입니다.)













북청개장수 (175.♡.233.50) 2018-03-07 (수) 10:26

아멘이 아니라

아맹(我盲)하는 소리!

제삼자 (222.♡.112.87) 2018-03-07 (수) 23:43
[여호와(예수교의 뜻]


[여호와께서 그(모세)에게 이르시되, 

"누가 사람의 입을 지었느뇨? 누가 벙어리나 귀머거리나 눈 밝은 자나 소경이 되게 하였느뇨? 
나 여호와가 아니뇨?"] 

(출애굽기 4;11) 

 * 예수교의 전지전능한 신이신 여호와가 모세(사람) 앞에서, 병신(병자)도 자신이 만들어 놓은 것이라고 자랑하는 장면이다. 대박!




["병신은 교회에 나오지 말라"-여호와]-헐! 

  
[여호와(예수의 아비)께서...가라사대, 
"...무릇 너의 대대 자손중 육체에 흠이 있는 자는 그 여호와의 식물(食物=예배)을 드리려고 가까이 오지 못할 것이라. 
무릇 흠이 있는 자는 가까이 못할지니, 곧 
소경이나, 
절뚝발이나, 
코가 불완전한 자나, 
지체가 더한 자나, 
발 부러진 자나, 
손 부러진 자나, 
곱사등이나, 
눈에 백막이 있는 자나, 
괴혈병이나, 
버짐이 있는 자나, 
불알 상한 자나, 
...........................,
............................................... 
흠이 있는 자는 나아와 여호와의 화제(제사=예배)를 드리지 못할지니, 
그는 흠이 있은 즉 나아와 여호와의 식물(食物=예배)을 드리지 못하느니라."] 

(레위기 21 ; 16~21) 
베드로 (182.♡.123.143) 2018-03-08 (목) 13:56
신은 하이웨이 당신부터 처단 하실 것이다.
병신으로 태어났든, 정상으로 태어났든,
몸이 아프든, 아프지 않든
세상에 태어나고 존재하게 된 그 자체는 기적이 아니라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신을 세상에 기적이나 팔고 다니는 복권 판매자로 전략시킨
당신을 신께서 이미 심판 하셨다.
이름 패스워드

글 저장.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게시물 19,797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화이트비즈를 통해 홈페이지 운영을 방해하는 자에게 경고합니… 반기련 20/01/19 2019 5 0
19587 성령의 역사 17 : 시드로스 – 4개국어를 갑자기 하게 … (4) 하이웨이 18/03/22 2632 0 3
19586 [바이블은 여호와(또는 예수)가 허구임을 증명하다] 제삼자 18/03/21 2213 3 0
19585 성령의 역사 16 : 시드로스 12가지 인터뷰 하이웨이 18/03/21 2194 0 1
19584 죄송합니다. 대런 윌슨 다큐멘터리 영화 내립니다. (1) 하이웨이 18/03/21 2196 0 2
19583 양면성을 가진 기독교의 효용! (2) 빈손으로 18/03/20 2114 1 0
19582 고심 끝에 내린 결론! (7) 빈손으로 18/03/20 2202 1 0
19581 "종교를 믿습니까?"..묻지마 '캠퍼스 포교' 불편합니다. (1) 스피노자 18/03/20 2127 2 0
19580 성령의 역사 15 : 일가족 살인사건의 배후 (2) 하이웨이 18/03/18 2619 0 4
19579 [인간 중 일부는 성령에게 개 돼지 취급된다] (2) 제삼자 18/03/18 2575 3 0
19578 차마 남의 믿음을 최면이라고 하기에는 (2) 갈롱 18/03/17 2238 2 0
19577 이번엔 빈민운동 목사… ‘미투’에 공개사과문 (6) 스피노자 18/03/17 2684 1 0
19576 영(靈)에 대해서! (5) 빈손으로 18/03/17 2511 1 0
19575 성령의 역사 14 : 쇠사슬에 묶인 귀신들린 자가 쇠사슬을 풀다… (2) 하이웨이 18/03/17 2226 0 2
19574 성령의 역사 13 : 성령 앞에서 발현되는 악령 (3) 하이웨이 18/03/15 2465 0 3
19573 하이웨이님께 드리는 글 (마지막) (1) 겨울나무 18/03/15 2329 3 0
19572    하이웨이님께 드리는 글 (마지막) 에 대한 답글 (1) 하이웨이 18/03/16 2291 0 2
19571 뫼비우스 (2) 빈손으로 18/03/14 2886 3 0
19570 [예수교(쟁이)가 원수를 사랑하는 방법] 제삼자 18/03/13 2272 2 0
19569 하이웨이님의 답변에 대한 질문(4) (5) 겨울나무 18/03/13 2469 2 0
19568 평창 패럴림픽 (5) 스피노자 18/03/13 2377 2 0
19567 성령의 역사 12 : 죽은 아이가 살아나다 ! 하이웨이 18/03/13 2415 0 3
19566    그거 참 잘됐네요 담 패럴림픽부터는... 언더웨이 18/03/13 2303 2 0
19565    근본은 본래 청정하다 좋게 사용하면 선령이고 나쁘게 사용하… 근본청정 18/04/02 1880 0 1
19564 성령의 역사 11 : 죽은 자가 살아나다 ! 하이웨이 18/03/13 2399 0 2
19563 [여호와(또는 예수)를 믿지 않는 이유] 제삼자 18/03/12 2584 3 0
19562 창백한 푸른점 (2) 겨울나무 18/03/12 2321 1 0
19561 편집증에 대해서! (4) 빈손으로 18/03/12 2502 2 0
19560 따라가다보니... (1) 갈롱 18/03/11 2263 2 0
19559 하이웨이님의 답변에 대한 질문(3) (3) 겨울나무 18/03/11 2429 2 0
19558 성령의 역사 10 : 한 순간에 살이 체지방이 소실되는 기적 (2) 하이웨이 18/03/11 2363 0 2
 1  2  3  4  5  6  7  8  9  10    
최근게시물 : 9,571 건    오늘 : 1,119    어제 : 1,777    최대 : 12,198    전체 : 8,267,114      총회원 수 : 19,223 분    접속중 : 205(회원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