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menu
 
   
  
  • • 아이디 공유 및 다중 아이디 사용시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반기련 후원 계좌:045-21-1262-515(국민은행) 이찬경
  • • 처음 오신 분께는 안티바이블을 읽어보시기를 권합니다.
  • • 전도성 글, 정치성 글, 비방글을 올리면 출입이 차단됩니다.
 
 
ID 저장 자동로그인
   

 • 자유토론
 • 비회원토론
 • 과학과 창조구라
 • 나의 경험담
 • 주제별토론
 • 구 자유토론
 • 휴지통

기독교(가톨릭등 모두 포함)라는 종교에 대한 당신의 평가는? (포인트 :5점)
 
 
 
 
 
 
 결과보기
참여인원 : 4,846 명
시작일 : 2015년 03월 26일

채팅방가기


   • 전도성 글, 반복적인 글, 정치적인 글, 원색적인 글 등은 삭제가 됩니다.
   • 게시자의 IP는 기록되어 일부 공개 됩니다.
   • 비회원은 하루에 5개의 글만 쓸 수 있습니다.
   • "휴지통으로 보내기"가 5개면 휴지통으로 이동됩니다.


   
[비 논리의 극치]-ㅎㅎ...아멩 할렐루야!
글쓴이 : 제삼자  (222.♡.112.87) 날짜 : 2018-04-07 (토) 13:01 조회 : 1508 추천 : 4 비추천 : 0
[비 논리의 극치]-ㅎㅎ...아멩 할렐루야!


예수교는 비 논리로 시작해서 비 논리로 끝나는 귀재(鬼才=세상에 드물게 뛰어난 재능)들의 집단이라고 할 수 있다.
이러한 뛰어난 재능은 어떻게 해서 생겨나게 되었을까? 글쎄, 예수교(쟁이)에게 어떻게 해서 그런 재주가 주어지게 됐을까?
예수교의 교주 예수(여호와의 아들)가 비 논리로 뭉쳐진 존재임이 밝혀지면 그 대답이 될 수 있을까?


우선, 바이블(여호와 또는 예수의 가르침) 한 구절을 보기로 하자.


[사도(여호와 또는 예수의 뛰어난 앞잡이)들이 주(예수)께 여짜오되, "우리에게 믿음을 더하소서." 하니. 
주께서 가라사대, "너희에게 겨자씨 한 알만한 믿음이 있었더면 이 뽕나무더러 뿌리가 뽑혀 바다에 심기우라 하였을 것이요. 그것이 너희에게 순종하였으리라."]

(누가 17;5~6)


(1) 예수쟁이들이 지니고 있어야 할 가장 커다란 사명 중 하나는 "믿음"이란 것이다. 그런데, 누구나 알다시피 그 "믿음"이란 것이 그렇게 쉽지가 않다.
뱃속에서부터 예수쟁이 탈을 쓰고 태어나서 평생(수십 년 동안)을 두고 예수쟁이 노릇을 하고도 정말로 "믿음"을 가지고 있는 예수쟁이는 한 명도 없다. 그래 안 그래?

사정이 이러하기애 제자(사도=여호와 또는 예수의 앞잡이)들이 그 "믿음을 더 보태 달라."고 예수에게 부탁했다고 한다.
그런데 말이다. 그 믿는 행위(또는 마음 자세)는 누가 보태주기도 하고 빼앗아 갈 수도 있는 그런 것(또는 물건)이 아니다.
"믿고 안 믿는 짓(마음 자세)"은 제자(사람)들 각자 자율 의지이다. 그런데, 그 믿음이란 것을 다른 사람(예수)에게 "보태 달라."는 요구가 되는 경우일까? 헐!


甲이라는 사람이 乙이라는 사람에게 말했다(부탁했다).
"나에게 착하고 유순한 성품을 달라." 고. 이럴 경우, 이것이 될 수 있는 현상인가?
그러면, 사람 쪽에서 "나에게 믿음을 더 보태 주십시오." 하고 예수에게 부탁했면 이것이 되는 경우일까?

허기사, 바이블(여호와 또는 예수의 가르침)에 의하면, "예수교의 믿음은 여호와(동시에 예수) 쪽에서 허락해 주어야 가능하다."고 되어 있다. 헐!
그렇다면, 인간의 믿음 여부는 인간의 책임이 아니라, 그 모든 책임이 여호와(또는 예수)에게 있는 것이다. 그래 안 그래?
그런데, 어째서 그 믿음의 여부를 인간에게 묻고 있을까? 그 믿음 여부에 따라 천당으로도 가고 지옥으로도 가게도 된다 이거지? 이런 잡놈의 규칙이 있나? 헐!


(2) 제자(사람)들이 "믿음을 보태 달라."고 부탁을 했으면, 가부간에 예수는 거기에 관한 대답을 해 주어야 옳다.
그 "믿음이란 것을 보태 줄 수 있다."든지, 아니면 그 "믿음을 보태 줄 수 없다."든지, 거기에 합당한 대답을 해 주어야 옳다. 그래 안 그래?
그런데, 예수의 대답은 동문서답(東問西答)도 못되는 엉뚱한 소리만 쏟아 놓는다. 웬 일이니!

"너희에게 겨자씨 한 알만한 믿음이 있었다면, 이 뽕나무더러 '뿌리가 뽑혀 바다에 심겨져라.' 하고 명령을 하면, 그렇게 됐을 것이다."
어떤가? 이것이 "믿음을 보태 달라."는 제자들의 요구에 상응하는 대답이라고 생각되는가? 세상에나!


또, 예수의 말처럼 믿음이란 것이 있어서 기적을 일으킬 능력을 가지게 되면, "사하라 사막아, 옥토로 바뀌어라." "세상에 안전 사고는 발생하지 말거라."등등의 멋진 일들이 얼마든지 있을 것이다.
그런데, 무엇이 어떻다고? 한다는 짓이 겨우 "뽕나무야, 뿌리가 뽑혀 바다에 심기우라." 이런 것인가? 이런 잡 녀석이 있나? 헐!


예수(또는 여호와)야, 너는 정말 이런 짓만 골라서 할 테냐?
바다를 가르고, 강을 가르고, 
물위를 걸어가고, 
죽은 사람을 살리고( 그것도 한 두 명), 
귀신을 내쫓고, 
나무를 말려 죽이고, 
사람을 무수히 죽이고, 
점이나 치고, 
예언이 맞아 떨어졌다고 출썩거리고, ..... 정말 이런 짓만 골라서 할 테냐?


(3) 더 설명하려면, 복잡해지고 골치가 아파진다. 그래서, 나머지는 독자들의 사유 세계에 맡기고 이만 끝낸다.
골수 분자 예수쟁이가 아니라면, 수 십 갈래의 모순과 궤변을 찾아 낼 수가 있을 것이다.
바이블(여호와 또는 예수의 가르침)은 비 논리로 시작해서 비 논리로 끝나는 허구, 궤변, 모순으로 가득한 악서일 뿐이다. ㅎㅎ...아멩 할렐루야!



[ 마음의 평정을 얻은 자는 어떤 위치에서도 성공자이다. ]


이름 패스워드

글 저장.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게시물 19,707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필독] 게시글 작성시 명예훼손에 각별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1) 반기련 16/04/19 189988 2 0
19707 모순과 오류의 집합체 성경-1(너희가 신이다. 신이되어라!) 종교탈출 12:27 1 0 0
19706 [대명천지에 사람 껍데기를 쓰고서]-and [논리의 꽃] (1) 제삼자 19/03/16 65 1 0
19705 시스템 물리학 19/03/16 20 0 2
19704 기독은 날이면 날마다 십계명을 어기고 불쌍하게 산다. 기독바다 흙탕물 19/03/13 53 3 0
19703 예수가 죽은 이유~~~~~~~~~~~~~~~~~^^^^ 행복한사회 19/03/13 52 2 0
19702 [예수(또는 여호와)의 직무유기죄] (2) 제삼자 19/02/18 364 4 0
19701 로봇과 인간 물리학 19/02/17 194 0 2
19700 천당과 지옥에 대해서... 과학자 19/02/13 251 3 0
19699 죄송해요 하나만 더 올리고 갈께요(영혼없는 소리) (1) 사오정 18/12/31 533 2 0
19698 신의 아들 사오정 18/12/31 448 3 0
19697 [Merry Christmas]-대박! (5) 제삼자 18/12/25 624 3 0
19696 종교가 아니라 종교인의 문제? (2) 겨울나무 18/12/21 471 3 0
19695 게시물 올려지나? 들사람 18/12/18 397 0 0
19694       반기련 회원님들 전(前) 상서(上書) (1) 칡넝쿨 18/12/02 535 2 0
19693 벌써 만 4년이 다 돼갑니다~~^^ (1) 동이 18/11/27 632 4 0
19692 <제삼자>선생님께,,,,질문하나 올립니다, (1) 절대성자 18/11/22 619 2 0
19691 여기 들어와서 찌질대는 개독 Dog Baby 개망나니들은 듣거라~… 칡넝쿨 18/11/17 643 3 0
19690 교회에는 성교사가 많아요, 교회 나가는 여자들 참 이상타!! (1) 북청개장수 18/11/05 834 2 0
19689 <제삼자>선생님께,,,,두번째 부탁말씀 올립니다, (1) 절대성자 18/11/02 686 1 0
19688 <신간> 탈종교가 답이다 10월 말 출간 예정 - 문명사를 바꾸… 만든신 18/10/23 676 2 0
19687 [숫처녀(전리품)를 분배할 때 여호와께 돌아간 몫은?] (3) 제삼자 18/09/26 1570 5 0
19686 숭덕학사 이야기 - 박정석 먹사 (1) 숭덕 18/09/26 1051 1 0
19685 추분(秋分) 이라고 해서... 들러 보았습니다. (1) 이상봉 18/09/21 983 2 0
19684 “ 이젠 더이상 종교가 필요 없다. “ (1) 반종교자유연합 18/09/18 1116 1 0
19683 [예수쟁이들은 도저히 터득할 수 없는 고급 이론]-헐! (3) 제삼자 18/09/09 1539 3 0
19682 진짜로 기독교는 죽어야 합니다. 기독교 18/09/09 1041 3 0
19681 추석연휴를 앞두고 개독들에게 요구하는 권고사항 (1) 칡넝쿨 18/09/08 1094 4 0
19680 드디어 기독교가 한국에서 폭망하는걸 볼수 있겠군요. (2) childrenofbodom 18/09/01 1383 3 0
19679 고 옥한흠 목사님 설교를 듣고... BHSW 18/08/28 1278 4 0
19678 제5공화국 조찬기도회에 참여한 먹사들....!!!! (2) 반종교자유연합 18/08/27 1219 0 0
 1  2  3  4  5  6  7  8  9  10    
최근게시물 : 8,674 건    오늘 : 2,062    어제 : 2,808    최대 : 12,198    전체 : 7,549,728      총회원 수 : 19,126 분    접속중 : 265(회원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