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menu
 
   
  
  • • 아이디 공유 및 다중 아이디 사용시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반기련 후원 계좌:045-21-1262-515(국민은행) 이찬경
  • • 처음 오신 분께는 안티바이블을 읽어보시기를 권합니다.
  • • 전도성 글, 정치성 글, 비방글을 올리면 출입이 차단됩니다.
 
 
ID 저장 자동로그인
   

 • 자유토론
 • 비회원토론
 • 과학과 창조구라
 • 나의 경험담
 • 주제별토론
 • 구 자유토론
 • 휴지통

기독교(가톨릭등 모두 포함)라는 종교에 대한 당신의 평가는? (포인트 :5점)
 
 
 
 
 
 
 결과보기
참여인원 : 5,487 명
시작일 : 2015년 03월 26일

채팅방가기


   • 전도성 글, 반복적인 글, 정치적인 글, 원색적인 글 등은 삭제가 됩니다.
   • 게시자의 IP는 기록되어 일부 공개 됩니다.
   • 비회원은 하루에 5개의 글만 쓸 수 있습니다.
   • "휴지통으로 보내기"가 5개면 휴지통으로 이동됩니다.


   
코로나 바이러스와 기독교 바이러스
글쓴이 : 겨울나무  (220.♡.225.228) 날짜 : 2020-02-20 (목) 15:48 조회 : 333 추천 : 3 비추천 : 0

참으로 우려스려운 상황이다.

한동안 한기총 회장인 빤쓰목사라는 자가 나라를 어지럽히고

꼴볼견을 연출하더니 이번엔 대구신천지교회에서 다수의

확진환자가 나왔다. 지역감염이 시작돤 것이다.

개인적으로도 충분히 예견된 상황이었지만

아무리 주일예배가 준엄한 야훼의 명령이라 하더라도

어쩌자고 이런 시국에 안전조치 전무한 상태에서 천여명이나 붙어서 예배를 보는가?

이는 대한민국의 적폐중의 적폐, 기독교문화의 단면을 적나라하게 보여줌과 동시에

이런 위험한 집단을 어떻게 관리하고 처리해야 하는지 난감할 뿐이다.

 

지금은 비상시국이다.

생계가 막막한 소상공인부터 대기업에 이르기 까지, 또한 의료진을 포함한 방역당국의

밤낮을 잊은 사투, 전국민이 이동을 자제하고 고통을 감내하는 이때

도대체 교회는 무슨 짓거리를 하고 있는가?

이런 상황이라면 신도들한테 당분간 휴업한다고 공지를 해야 옳다.

이게 상식이다.

기독교의 포교전략에도 좋은 것이다.

그런데 오히려 마스크를 쓴 신도한테 벗고 예배를 보라 했다니 말문이 막힌다.

더군다나 방역당국의 역학조사에도 비협조적이란다.

역시 기독교는 답이 없다.

동네 조폭보다 못한 놈들이 종교 운운하며 활개를 치고 돌아다니는

대한민국이 부끄러울 뿐이다.

 

그들의 관심은 오로지 돈이다.

돈에 눈이 멀면 합리적인 판단을 못하는건 당연하다.

예배는 목사에게는 현찰이요 신도는 은혜로운 절대복종이다.

어림반푼어치도 없다.

교회 밖은 전도대상이요 아니면 사탄일뿐

교회 안에 있어도

십일조 안내면 똥이고

빤스 안내리면 똥이고

인감증명 안떼오면 똥일뿐이다.

이런 소릴 들어도 아멘이고 할렐루야다.

 

문제는 신도들이다.

사랑의 가면에 속아 노예가 된 좀비들

그들의 뇌는 기독교 바이러스에 감염되어

인생을 파멸로 이끌어도 아멘이고

몸주고 시간주고 가정이 파탄나도 할렐루야다.

현대의술로는 치료불가하다.

죽어야 끝나는 병

방역만이 최선이다.

 

 

 

기독교 씨가 마를때까지

 

 

 





제삼자 (219.♡.30.247) 2020-02-20 (목) 16:25
[전염병의 원인]

몇 십 년 전까지만 하더라도, 지구 위의 구석구석에서는 각종 전염병으로 떼죽음을 당하곤했었다. 중세(1300년대) 유럽을 강타한 전염병(흑사병)은 전 유럽 인구의 1/3이상을 죽음으로 몰아넣은 공포의 대재앙이기도 했다.
우리 나라 조선왕조의 실록에도 200번이 넘는 전염병에 대한 기록이 남아 있다. 특히, 영조 때에 발생한 전염병으로 죽은 사람은 자그마치 10만 명을 넘는다고 한다.
그런데, 이 무서운 전염병이란 것이 모두 예수교의 신(神) 여호와의 조홧속(어떻게 이루어진 것인지 알 수 없는 신통한 일의 속내)이라고 한다.

이제, 바이블(여호와 또는 예수의 가르침)을 볼 차례가 된 것 같다.

[이스라엘(예수쟁이들의 조상)이 싯딤(지명)에 머물러 있더니, 그 백성이 모압 여자들과 음행하기를 시작하니라.
그 여자들이 그 신(잡신 또는 우상)들에게 제사할 때에, 백성(예수쟁이들 조상)을 청하매 백성이 먹고 그들의 신들에게 절하므로,
이스라엘이 바알브올(잡신 또는 우상)에게 부속(결합)된지라, 여호와께서 이스라엘(예수쟁이들 조상)에게 진노하시니라.
...............................................................................
....................................................
그 이스라엘(예수쟁이들 조상) 남자를 따라 그의 막에 들어가서 이스라엘 남자와 그 여인의 배를 꿰뚫어서 두 사람을 죽이니, 염병이 이스라엘 자손에게서 그쳤더라.
그 염병(장티푸스-법정 전염병)으로 죽은 자가 24,000명이었더라.]

(민수기 25; 1~9)


히브리 족속이 애굽을 탈출한 후, 여호와가 허락해 주었다는 가나안 땅(팔레스틴 지방)을 향해서 40년 동안 행군하고(사실은 배회하고) 있었다.
그러나, 수 백 만이나 되는 군중이 쉬지 않고 매일 행군만 하고 있을 수는 없었을 것이다. 그래서, 얼마 동안 싯딤이라는 동네에 머물고 있을 때도 있었던 모양이다. 
어느 동네에서든 오래 머물다 보면, 원주민(모압 족속)들과 친분도 생기게 되고 갖가지 이유로 왕래가 있게 마련이다. 왕래가 잦다 보면, 남녀 문제도 발생하게 되는 것은 불문가지(不問可知=묻지 않아도 빤히 알 수 있음)!

그러던 어느 날, 원주민인 모압 족속 사회에서 그들이 받드는 신(바알브올)에게 제사를 드리는 절기가 도래했던 모양이다. 
원주민들은 이 제사(축제?)에 히브리 족속들도 초청하여 함께 먹고 마시며 신나게 돌아갔던 모양이다. 어떤 남녀 사이에서는 소위 짝짓기(음행?)도 벌어졌던 모양이다.
이에, 화따지가 상투 끝까지 오른 여호와는 지랄발광을 시작한다. 여호와가 히브리 족속 사회 속에다 염병(장티푸스)을 쏟아 부었다고 한다. 삽시간에 24,000명의 사람이 염병으로 죽여졌다고 한다.

이 때, 여호와의 제사장(앞잡이) 직책을 가지고 있던 비느하스라는 사람이 짝짓기(음행?)했던 남자와 여자의 배때지(배때기의 방언)를 꿰뚫어 죽여버렸다고 한다.
어떻게 생긴 무슨 연장(무기?)이 있어서 사람의 배때지를 그렇게 손쉽게 꿰뚫어 죽일 수 있었는지는 잘 모르겠다. 어쨌든, 남자와 여자의 배때지가 꿰뚫어져서 뒈지는 모양을 보고서야 여호와의 그 지랄발광짓이 멈추었졌다고 한다.

이 때, 여호와의 입에서 다음과 같은 말을 쏟아냈다고 한다.
[제사장...비느하스가 나(여호와)의 질투심으로 질투하여 이스라엘 자손 중에서 나의 노를 돌이켜서 나의 질투심으로 그들을 진멸하지 않게 하였도다.] (민수기 25; 11) 
말이 조금 어렵게 느껴지는가? 그러면, 표준새번역으로 된 바이블을 더 보기로 하자.
[...제사장 비느하스가 한 일을 보아서, 내(여호와)가 더 이상 이스라엘 자손에게 화를 내지 않겠다. 그는, 이스라엘 자손이 나 밖의 다른 신을 섬기는 것을 결코 용납하지 않았다. 그러므로 나는, 이스라엘 자손을 홧김에 멸하는 일은 삼갔다.] (민수기 25; 11) 

여호와의 앞잡이 비느하스가 짝짓기(음행?)했던 남자와 여자를 죽여버리지 않았더라면, 여호와의 화딱지가 풀어지지 않아서 24,000명 만이 아니라, 히브리 족속 전체를 진멸시키려고 했었다는 말이다.
다행히도, 비느하스가 여호와의 가려운 곳을 즉시 알아서 긁어 주었던 것이다. 짝짓기한 남녀의 배때지를 꿰뚫어 죽이는 짓이 여호와의 가려운 것이었던 것이었다. ㅎㅎ...아멩 할렐루야!
그런데, 조선왕조 21 대 영조 시절, 조선 땅에서는 여호와가 지랄발광을 하고 있을 때, 이를 막을 방법이 없었다. 그도 그럴 것이, 여호와(예수)의 이름이 아직 알려지지도 않았었고, 따라서 여호와(예수)의 앞잡이 역할을 할 사람도 없었기 때문이다.
마침내, 조선 땅에서는 24,000명이 아니라, 자그마치 100,000여 명이라는 백성이 죽여지게 되었던 것이다.

오호통재라! 어쩌다가 한반도 땅에는 그 여호와(예수)의 이름이 그렇게 늦게 알려졌단 말인가!
좀 더 일찍 예수쟁이 나라가 됐더라면, 100,000명까지 죽여질 불행을 당하지는 않고, 단만 24,000명 정도만 죽여질 수 있는 은혜를 맛볼 뻔하지 하지 않았던가! 아, 안타깝도다! 아멩 할렐루야!
다행스럽게도 지금은 대한민국도 예수쟁이 나라 비슷해져서 10여 만 명 씩 죽어 나가는 전염병이 창궐하지는 않게 되었다. 이 모두가 여호와(또는 예수)의 은혜가 아니고 무엇이겠는가!
어쨌든, 지금은 수 십 만 단위가 아닌 수 십 명 또는 수 백 명 단위의 사람이 죽는 그런 세상이 됐다. 이 현상이 모두 예수교의 신(神) 여호와(예수)의 크신 은혜임을 알 수 있다. 역시, 아멩이요 할렐루야이다!


마지막으로, 숙제 한 가지만 던져 놓고, 이 글을 끝내기로 하자.

전근대 이전의 인류 사회에서는 그 곳이 어디이고 간에 전염병으로 수 많은 사람들이 떼죽음을 당해야 했었다.
그러나, 오늘 날은 그 전염병이란 것으로부터 거의 해방이 되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수퍼박테리아 등, 무서운 질병이 다시 나타나기 시작은 했지만)
그렇다면, 여호와의 힘(능력)이 현대 첨단 과학(의술)의 힘에 밀리다 못해 아예 쪽을 못쓰는 신세로 전락해 버린 것인가? 
고대 원시 미개시대에는 직접 나타나서 활동을 했었으나, 인류의 문명이 발전한 뒤에는 전혀 나타날 생각을 못하고 있는 여호와이다. 
마찬 가지로, 옛날에는 인류 사회에다 전염병을 퍼붓는 짓을 했었으나 현대 사회에서는 그 짓을 못하고 있는 여호와이다. 그 이유가 무엇인가?
개독빠꾸 (59.♡.242.213) 2020-03-19 (목) 20:11

교회들 코로나 집단감염원이던대 이번 기회에 교회가 싹사라렸으면 좋겠네요 사막잡귀따위 믿다가 병걸려뒤지고
예수가 대단한 신이엇다면 기독교인들은 안걸려야될텐대 ㅋㅋㅋ 왜 다들 성경 허구가 거의 밝혀졌는대도
우리나라 신도아니고 먼나라에서 죄 짓고 목박혀서 뒤진털보를 믿는지 이해가 안가네요~~
역쉬 개독교들은 지금 시기에도 모여서 기도들여도 안전하다고 신이 지켜준다고 생각했다가 훅 가네요~ㅋ

이름 패스워드

글 저장.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게시물 19,802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화이트비즈를 통해 홈페이지 운영을 방해하는 자에게 경고합니… 반기련 20/01/19 5252 5 0
19802 05:27 1 0 1
19801 븿 01:57 5 0 1
19800 똥인지 된장인지 분간 못 하는 댄민국 개독. (2) 기독바다 흙탕물 20/04/06 108 3 0
19799 [예수쟁이들은 정말로 원수도 사랑할까?] (2) 제삼자 20/04/05 112 2 0
19798 한국 기독교의 현주소. (2) ImperialGuardian 20/03/30 140 1 0
19797 간만에 야소멸절 인사드립니다 (1) 야소멸절 20/03/29 96 2 0
19796 기도의 효과~~~~~~~^^ (1) 행복한사회 20/03/23 194 2 0
19795 [예수교의 신 여호와께서 세상을 다스리는 법] (3) 제삼자 20/03/19 367 3 0
19794 믿음에도 정족수가 있던가? 갈롱 20/03/14 200 3 0
19793 인간의 미성숙 (1) 갈롱 20/03/14 290 4 0
19792 상식이 안 먹혀 들어가는 개독 집단. 기독바다 흙탕물 20/03/09 285 3 0
19791 기독교는 기생충 바이러스다.~~~~~~~~^^ 행복한사회 20/03/08 241 4 0
19790 기독교는 사기다. 모두 폐기해야 한다~~~~~~~~^^^ (1) 행복한사회 20/03/04 216 3 0
19789 [요한계시록과 신천지 예수교] (4) 제삼자 20/02/29 736 3 0
19788 광화문의 촛불이여 다시한번!!! 겨울나무 20/02/26 230 3 0
19787 개독 들의 개 싸움 (1) 님의침묵 20/02/24 358 2 0
19786 설마 했는데..... 역시! (5) 겨울나무 20/02/22 404 4 0
19785 드디어 해법을 찾다 (3) 겨울나무 20/02/22 288 0 2
19784 기독교는 사기고, 목사는 사기꾼이다.~~~~~~~~^^^ 행복한사회 20/02/21 231 2 1
19783 코로나 바이러스와 기독교 바이러스 (2) 겨울나무 20/02/20 334 3 0
19782 예수의 존재 가치~~~~~~~~~~~~^^^ (1) 행복한사회 20/02/19 245 1 0
19781 예수는 죽었다.~~~~~~~~~~~~^^^ 행복한사회 20/02/19 235 1 0
19780 [예수의 명쾌한 썰] (3) 제삼자 20/01/22 763 5 0
19779 개독인 얼굴을 보면 왜 저리 뻔뻔 스러울꼬 불쌍한 생각.. 기독바다흙탕물 20/01/20 462 5 0
19778 화이트비즈를 통해 홈페이지 운영을 방해하는 자에게 경고합니… 반기련 20/01/19 5252 5 0
19777 가만보면 개독짓이 전부 치매 짓이더라고 (1) 기독바다흙탕물 20/01/12 916 3 0
19776 중심을 내 팽게쳐 버린 한국. 워쩌면 좋타냐 (2) 기독바다흙탕물 19/12/29 545 5 0
19775 회개하면 새예루살렘성에 들어갑니다. (3) aaa 19/12/22 796 0 5
19774 은혜의 선물 (3) 활천 19/12/08 703 0 6
19773    기독경은 역사가 아닙니다. 열매 20/01/06 401 3 0
 1  2  3  4  5  6  7  8  9  10    
최근게시물 : 9,872 건    오늘 : 1,090    어제 : 1,811    최대 : 12,198    전체 : 8,345,580      총회원 수 : 19,233 분    접속중 : 261(회원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