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menu
 
   
  
  • • 아이디 공유 및 다중 아이디 사용시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반기련 후원 계좌:045-21-1262-515(국민은행) 이찬경
  • • 처음 오신 분께는 안티바이블을 읽어보시기를 권합니다.
  • • 전도성 글, 정치성 글, 비방글을 올리면 출입이 차단됩니다.
 
 
ID 저장 자동로그인
   

 • 안티바이블
 • 바이블 비판(장,절)
 • 기독교역사와 친일

기독교(가톨릭등 모두 포함)라는 종교에 대한 당신의 평가는? (포인트 :5점)
 
 
 
 
 
 
 결과보기
참여인원 : 5,034 명
시작일 : 2015년 03월 26일

채팅방가기


   • 우리나라 기독교의 역사와 일제치하에서의 기독교도들의 친일행각을 정리한 게시판입니다.

   
한국을 망친 친일파 개독(40) - 유성준
글쓴이 : ※※※  (211.♡.108.216) 날짜 : 2004-10-07 (목) 13:54 조회 : 2702

유성준(兪星濬, 1860∼1935)

조선총독부 도지사와 중추원 참의


유길준은 보빙사의 일원으로 미국으로 떠나기 전에 김옥균에게 아우 유성준의 일본 유학을 부탁하였다. 이 덕으로 유성준은 그해 10월게이오의숙(慶應義塾)에 입학하였다. 그러나 수학중에 갑신정변이 일어났고, 정변 직후 일본에 온 수신사 일행의 권유를 받고 1885년 1월에 귀국하였다.

유길준이 유폐되어 있는 동안에도 그는 정부의 근대화 사업에 참여하게되였다. 통리교섭통상사무아문 주사, 내무부의 부주사 등을 역임하면서,유성준은 선박수리, 세관 업무 등을 배우기 위해 세 번 일본을 다녀 오기도했다. 그리하여 그는 당시에 재정 및 조세 사무의 1인자로 평가받을 정도가 되었다. 그리고는 유길준이 주도하던 갑오개혁 때에는 농상공부 회계국장으로서 차관 도입 사무를 담당하는 등, 유길준의 개혁 논리에 기초하여 일을 추진하던 실무형 관료 역할을 하게 된다.

아관파천으로 갑오개혁이 중단되자 그도 역시 일본으로 망명하였다. 그곳에서다시 도쿄 메이지(明治) 법률학교에서 공부하였다(훗날 그는 1905년 한국최초의 {법학통론}을 저술하였다). 실무형이면서 일본통이라는 점에서 그는다른 갑오개혁 관련자보다도 일찍 1902년에 귀국할 수 있었다. 그러나 그해6월에 이른바 유길준의 '쿠데타 음모사건'(일본육사 출신의 청년장교들의일심회一心會 사건)에 연루되어 구금되었다(이때 유길준은 일본 정부에 의해 섬으로 유배되었다).

종로 감옥에서 유성준은 사상적으로 중요한 경험을 하게 되었다. 이 감옥에는 이상재, 이원긍, 이준, 신흥우, 홍재기, 이승만 등이 있었다. 이승만과는 같은 감방을 쓴 '단짝'이었다. 이들은 감옥에서 기독교 서적을 읽었고,기독교를 신앙하게 되었다. 유성준은 1904년 2월 황해도 황주로 3년간 유배되었는데, 이 기간중에 황주교회에서 입교하였고, 1905년 5월 특전으로 석방된 후 서울에 돌아와 6월 연동교회에서 세례를 받았다. 철저한 일본식의 문명개화를 주장하던 일본통이면서, 이상재, 윤치호* 등과도 상통하던 기독교인이라는 점에서 그 이후의 또 다른 '양줄타기'가 진행되었다.

이 이후 그는 관료로서 성장에 성장을 거듭하게 되는데, 통진군수,  내부경무 지방 치도국장, 내부 차관 등이 그가 맡았던 직책이었다. 그러면서도1907년 귀국하였던 유길준을 도와 운영난에 빠진 여러 학교를 통합하여 중앙학교로 발족시켜 자신이 초대 교장이 되었으며, 보성전문학교 교장을역임하기도 하였고, 또한 계몽운동에 참여하여 기호흥학회의 부회장과 이학회에서 운영하는 기호학교의 교장을 지냈다(1909).

'합방' 이후에는 죽을 때까지 계속 충북 참여관(1910), 경기도 참여관(1916),중추원 참의(1921), 충청남도 지사(1926), 강원도 지사(1927), 중추원참의(1929) 등의 총독부 관료를 지냈다. 이러한 관직을 통해서 볼 때 그는의심할 필요 없는 친일파였다.

그러면서도 그는 교육활동 및 기독교와 관련해서는 1920년 이래의 부르주아 민족운동에도 동참하였다. 조선물산장려회 초대 및 제2대 이사장이었고, 또한민립대학 기성회 상무위원이었다. 또한 YMCA 농촌부 위원으로 1925년 3월 흥업구락부(興業俱樂部) 결성에도 그의 조카 유억겸과 같이 참여하였다.

부르주아 민족운동에 유성준 같은 친일파들이 동참하고 있었던 것은 그운동의 개량적인 성격이 엿보이는 것이었고, 또한 유성준이 친일적인 입장에있으면서도 민족적인 문제에 관심을 갖는 양면성이 있었음을 보여주는것이었다.

 



[이 게시물은 (ㅡ.ㅡ)님에 의해 2004-10-18 11:01:46 자유게시판(으)로 부터 복사됨]




이름 패스워드

글 저장.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게시물 115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5 [기독교의 친일행각] 황성기독교청년회를 결성 친일적인 선교 주도 ※※※ 05/02/22 3454
54 [기독교의 친일행각] 조선 기독교, 내선일체 거국 일치나서 (3) ※※※ 05/02/20 4689
53 [기독교의 친일행각] 40만 십자가군병들아, 다 같이 일어나 총후보국의 보조를 맞추자… ※※※ 05/02/20 3185
52 한국을 망친 친일파 개독(44) - 김동인 (3) ※※※ 04/10/20 3848
51 한국을 망친 친일파 개독(43) - 주요한 ※※※ 04/10/19 3607
50 한국을 망친 친일파 개독(42) - 이흥렬 ※※※ 04/10/18 3592
49 일제하 개독교 친일 자료정리 ※※※ 04/10/18 3970
48 한국을 망친 친일파 개독(41) - 임영신 ※※※ 04/10/18 4634
47 한국을 망친 친일파 개독(40) - 유성준 ※※※ 04/10/07 2703
46 한국을 망친 친일파 개독(39) - 윤일선 ※※※ 04/10/02 2879
45 한국을 망친 친일파 개독(38) - 모윤숙 (1) ※※※ 04/10/02 3466
44 한국을 망친 친일파 개독(37) - 고황경 (2) ※※※ 04/09/13 3207
43 목사들은 날조도사들...3.1운동 ,임시상해정부, 대한민국수립에 기독교의 정신이 있다… (2) 동포 04/07/12 3477
42 한국을 망친 친일파 개독(36) - 양주삼 ※※※ 04/08/19 2960
41    친일목사 양주삼이 빼낼려고 개독들이 쓴 탄원서. ※※※ 04/08/19 3324
40 한국을 망친 친일파 개독(35) - 진정률 ※※※ 04/08/19 2975
39 한국을 망친 친일파 개독(34) - 송금선 (1) ※※※ 04/08/18 3062
38 한국을 망친 친일파 개독(33) - 전봉덕 (1) ※※※ 04/08/18 3279
37 한국을 망친 친일파 개독(32) - 유성준 (1) ※※※ 04/08/18 3146
36 한국을 망친 친일파 개독(31) - 이갑성 (3) ※※※ 04/08/13 3446
35 한국을 망친 친일파 개독(30) - 황신덕 ※※※ 04/08/13 3378
34 한국을 망친 친일파 개독(29) - 김동원 ※※※ 04/08/07 2940
33 한국을 망친 친일파 개독(28) - 이광수 (1) ※※※ 04/08/07 3389
32 한국을 망친 친일파 개독(27) - 심명섭 ※※※ 04/08/07 2910
31 한국을 망친 친일파 개독(26) - 최태용 ※※※ 04/08/07 2695
30 한국을 망친 친일파 개독(25) - 구자옥 ※※※ 04/08/07 2547
29 한국을 망친 친일파 개독(24) - 신흥우 ※※※ 04/08/07 2772
28 한국을 망친 친일파 개독(23) - 윤치영 ※※※ 04/08/07 3097
27 한국을 망친 친일파 개독(22) - 장 면 (2) ※※※ 04/08/07 3620
26 인천 제2교회 (당회장 이건영목사) 이승길목사 이야기 광복군 04/04/18 3464
 1  2  3  4  
최근게시물 : 8,961 건    오늘 : 879    어제 : 2,319    최대 : 12,198    전체 : 7,802,261      총회원 수 : 19,159 분    접속중 : 260(회원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