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menu
 
   
  
  • • 아이디 공유 및 다중 아이디 사용시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반기련 후원 계좌:045-21-1262-515(국민은행) 이찬경
  • • 처음 오신 분께는 안티바이블을 읽어보시기를 권합니다.
  • • 전도성 글, 정치성 글, 비방글을 올리면 출입이 차단됩니다.
 
 
ID 저장 자동로그인
   

 • 자유토론
 • 비회원토론
 • 과학과 창조구라
 • 나의 경험담
 • 주제별토론
 • 구 자유토론
 • 휴지통

기독교(가톨릭등 모두 포함)라는 종교에 대한 당신의 평가는? (포인트 :5점)
 
 
 
 
 
 
 결과보기
참여인원 : 5,374 명
시작일 : 2015년 03월 26일

채팅방가기


   • 기독교에 대한 회원님들의 경험을 공유하는 게시판 입니다.
   • 전도성 글, 반복적인 글, 정치성 글, 원색적인 글 등은 삭제 되며, 게시자는 강퇴등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 "휴지통으로 보내기"가 5개면 휴지통으로 이동됩니다.


   
며칠전~~~
글쓴이 : 루비글루온  (175.♡.241.151) 날짜 : 2012-08-03 (금) 15:38 조회 : 4013 추천 : 6 비추천 : 0

핸드폰을 버스에 두고 내렸는데 제가 연락을 해서 정류장앞에서 기다렸다가 핸드폰을 버스기사에게서 받기로 하고 서 있었습니다.

헌데 허름한 사람이 나에게 다가오더니 기도를 해준답니다.
그래서

"기도가 뭐하는 거죠? 그거 왜하죠? 뭔 효과가 있는데요?" 라도 되 물으니까....

그 사람 왈 "기도해드려면 천국에 갈 수 있습니다."

"전 천당이 있는지도 모르고 설사 있더라도 거기 가려고 기도 같은 건 안합니다."
"차라리 선행하고 서양잡신이 말하는 지옥가겠습니다."
라고 답했더니

그사람 저에게
"왜 그렇게 좋은 천국이 있는데 왜 안갑니까?"
제가 답하길....
"천국이 어딧는데...좀 보여줘봐요....보이지도 않는 것 가지고 천국 어쩌구
저쩌구 하는 건 사기입니다....즉 목사들 다 사기꾼이라구요..."
그랬더니
"세상을 주님이 만들었는데..."
그래서 제가
"창세기 말하는 거요? 그거 똥같은 바이블에 나오는 사기성이 농후한 소설요?"
그렇게 말하니까...
마침 버스가 도착해서 .

기사분에게 고맙다는 말고 음료수 전달해드리 나와서 그 사람에게 본격적으로
창세기 부터 한번 논리적으로 치열하게 공방좀 벌여 보려했더니만..

어디로 사라지고......
근디 그런사람은 왜 꼭 바쁠때
요즘엔 출근시간에 무슨 피뽂음교횐지 뭔지가...전철역에서 이몸의 신경을 거스르는지...





루비글루온 (175.♡.241.151) 2012-08-03 (금) 15:40
기도 같은 걸로 천당가겠다는 것 자체가 이기심이죠.....
그 이기심을 이용해서 사용 챙기는 목사들은 사기꾼이죠....
천지개벽 (1.♡.216.76) 2012-08-03 (금) 23:25

개독들에게는 가장 근본적인 것부터 반격을 해서 박살을 내버려야 합니다.
신은 누가 만들었냐?
너 천당 가 봤냐?
창세기에 땅이 먼저 생기고 그 다음에 하늘이 생겼다면서  ..............

가평부대 (112.♡.19.103) 2012-08-06 (월) 13:47
ㅋㅋㅋㅋㅋㅋㅋㅋㅋ.대단하십니다...
이름 패스워드

글 저장.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게시물 3,489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3489 솔직히 먹고살기힘들다는 식당들중에.... (13) 나야자갸 11/04/21 7276 23 1
3488 박살난 머리통을 플라스틱으로(실화) (13) 한얼 11/09/16 6159 22 0
3487 한 반기독인의 "간증" (10) Atheist 11/12/21 6601 21 2
3486 나를보며 부끄럽다고 서럽게 우시는 어머니. (8) 한얼 11/10/17 6097 20 1
3485 -전도벌레 퇴치사례== (11) 개독엔살충제 11/11/28 6929 20 1
3484 요즘 먹사들 힘들긴 힘든가봅니다. 영업사원퇴치기!! (11) 나야자갸 11/12/10 6452 20 1
3483 저번에 전도벌레 퇴치후 한동안 잠잠하더니 또다시... (7) 나야자갸 12/02/25 5315 20 0
3482 교회에 직접 가서 목사랑 한판 떴습니다..대화내용입니다. (4) 앵거스영 12/04/01 6732 20 0
3481 학교축제 망친 찬송가 (7) 통하였느냐 11/09/07 5765 18 1
3480 축복이 가득해서 행복한 우리 동네.. (12) 동동이 12/05/28 6050 17 1
3479 뻔뻔함을 넘어서는 젊은(학생) 개독들. (11) 한얼 12/07/19 6327 17 0
3478 작년 요맘때 울 동네에서 겪은 일입니다 (5) 쯧쯧쯧 10/11/25 6635 16 1
3477 친구가 죽었다. (7) 우물밖개구리 10/10/12 6403 15 1
3476 제가 겪은 기독교 인의 실상 (6) 아랫마을H군 11/07/15 6506 15 1
3475 전철에서 기독교 광신도 퇴치법 (1) 드래곤 11/12/02 5633 15 1
3474 여러분 저는 천주교에서 세례를 받고 2년간 성당 다니다가 지금… (9) 분명한문제 12/01/12 5608 15 0
3473 눈에는 눈, 이에는 이 (11) 십원줄께 10/07/30 5097 14 0
3472 한사람의 눈을 띄어주다...! (좀 깁니다.) (20) 헤미올라 10/08/31 6694 14 1
3471 젊은날의 결혼 실패 이야기... (4) 개독10새쥐기기 11/03/11 6512 14 1
3470 결혼 하고 싶습니다.. (16) 룰루야 11/04/20 7145 14 2
3469 한 목사의 강연 (11) 탑햇 11/05/17 6852 13 1
3468 미치겠다. 안다닐수도 없고, 그래서 조언을 구하기 위해 가입했… (10) 파나진 11/11/28 5378 13 1
3467 요즘 개독들 장사 안되나 보네요 ...비지니스 장사 영업하는 개… (10) 시라쏘니 12/01/27 11481 13 0
3466 제 경험담입니다, (5) 벨라 12/04/16 5464 13 0
3465 경험담입니다. (7) rnfmarnfma 13/06/16 5656 13 0
3464 개독 세뇌의 무서움 (11) 간다구 14/10/29 14065 13 0
3463 함께 생각해 봅시다 - 개독노처녀들의 결혼관에 대한 토론 (17) 무교가좋아요 10/05/11 9181 12 0
3462 기독녀2와 대화 (좀 깁니다.) (17) 헤미올라 10/09/05 8336 12 1
3461 내 인생을 돌리고 파 (16) skyman 10/10/07 6454 12 1
3460 가정이 바로 잡혔습니다. (9) 중개사 11/07/07 5879 12 1
3459 개독엄마에게 희생당한 故김신애양 (19) 진리자 11/04/08 6756 12 1
3458 개독들은 이름마져 구리게 짖더라 (4) 개독10새쥐기기 11/08/04 5016 12 1
3457 공부... 대햑생이라는 단어가 선망이던 시절 ... (4) 뱃사공이 11/08/15 5663 12 1
3456 예수사랑사랑은 보시요 (3) 통하였느냐 11/09/04 4847 12 1
3455 저희 집안의 가장 큰 문제는 기독교 (9) 칼로스 11/12/07 6402 12 1
 1  2  3  4  5  6  7  8  9  10    
최근게시물 : 9,533 건    오늘 : 1,206    어제 : 2,287    최대 : 12,198    전체 : 8,253,807      총회원 수 : 19,217 분    접속중 : 225(회원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