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menu
 
   
  
  • • 아이디 공유 및 다중 아이디 사용시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반기련 후원 계좌:045-21-1262-515(국민은행) 이찬경
  • • 처음 오신 분께는 안티바이블을 읽어보시기를 권합니다.
  • • 전도성 글, 정치성 글, 비방글을 올리면 출입이 차단됩니다.
 
 
ID 저장 자동로그인
   

 • 자유토론
 • 비회원토론
 • 과학과 창조구라
 • 나의 경험담
 • 주제별토론
 • 구 자유토론
 • 휴지통

기독교(가톨릭등 모두 포함)라는 종교에 대한 당신의 평가는? (포인트 :5점)
 
 
 
 
 
 
 결과보기
참여인원 : 3,409 명
시작일 : 2015년 03월 26일

채팅방가기


   • 기독교에 대한 회원님들의 경험을 공유하는 게시판 입니다.
   • 전도성 글, 반복적인 글, 정치성 글, 원색적인 글 등은 삭제 되며, 게시자는 강퇴등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 "휴지통으로 보내기"가 5개면 휴지통으로 이동됩니다.


   
어제 개독교 친구 대가리 한대 때렷습니다.
글쓴이 : freewill  (121.♡.75.5) 날짜 : 2015-08-12 (수) 12:53 조회 : 8677 추천 : 5 비추천 : 0
군대 전역후 대학교 복학전까지 카페에서 알바를 하며 하루하루 그냥 무난하게 살고 있던중
갑자기 불알친구 한 녀석한테 전화가 오더군요.

"야, 너 알바한다며 끝나고 저녁이나 먹자" 그래서 저는 알바가 끝나고 오랜만에 만나는 친구니까 반가운 마음으로 약속장소로 향햇는데 이새끼가 갑자기 밥이 나오기전에 성경얘기랑 지 교회 수련회 얘기 존나 하더니 마치 해탈한 표정으로
너도 체험해 보면 좋을텐데 이지랄 을하는겁니다. 그래도 친한친구니까 억지로 웃으면서 걍 듣는 척햇죠

그리고 기다리던 음식이 나와서 저는 숟가락을 들고 밥을 먹으려했는데 이새끼가 갑자기 수저를 내려 놓으라고 하더니

"우리 기도하고 먹자" 이지럴 하는겁니다. 순간 이새끼 대갈통에 하이킥을 날리면서 정신차리라고 말하고 싶었지만 참고
나는 종교 안믿는다 하고 수저를 들고 밥을 먹었는데 이새끼는 존나 말을하면서 기도를하더니 밥을 쳐먹더군요 그러더니 갑자기

"야 이 삶에서 구원의 길은 예수를 믿는거 뿐이다" 이지럴하는겁니다

그러더니인류가 지구가 창조되고 하느님께서 바로 만드신 이유가 뭐 인간이 신의 형상을 닮아서 뭐 어쩌고 저쩌고 개소리를 왈왈 하더군요 그래서 제가

"야 이새꺄 그러면 근데 왜 성경엔 공룡얘기가 없어 공룡화석은 그러면 뭔데?"

"그건 예수님께서 우리의 믿음을 시험해 보기 위해서 만든거야"

순간 제가 그동안 봤던 쥬라기 공원 시리즈가 다 떠오르면서 화가 치밀어 오르더군요 뭔가 제가 좋아하던 공룡들이 모욕당하는 듯한 느낌을 받은 저는 마치부모욕을 들은 느낌이 들어서 참을수가 없어서 폭팔해 버렸습니다 그리고 밥을 먹던 수저로 그 친구의 대가리를 쎄게 내리쳤습니다 그리고 제가 말했죠.

"내가 보기엔 예수가 믿음을 시험하는게 아니라 너가 내 인내심을 시험하고 있다 "

그러더니 이새끼가 갑자기 눈을 치켜뜨며 뭐하는짓이냐 고 소리를 지르더군요 그래서 말했습니다

"나를 용서해, 죄는 미워하더라도 사람은 미워하지말라 뭐 그런말 있잖아 새꺄"

라고 말하고 깍두기 접시를 친구 면상에 던지고 조용히 국밥집을 나왔습니다

아 물론 계산은 안하고 나왔죠.





칡넝쿨 (119.♡.134.108) 2015-08-12 (수) 16:01

훌륭하신 반기독교 정신은 칭찬 드립니다.
그러나, 님에게 친구분이 폭력적 물리력을 행사함으로써 정당방위 차원에서
그러셨다면 모르지만,
그렇지 않은 상황에서 친구분에게 폭력적 물리력을 먼저 행사하신 점만큼은
동의하기가 쉽지 않은 것이 저의 생각입니다. (죄송합니다)


     
     
freewill (121.♡.75.5) 2015-08-12 (수) 16:17
죄송하다뇨...저도 그 부분은 반성해야 될부분인거같습니다..좋은 조언 감사합니다
damnfakegod (124.♡.209.69) 2015-09-17 (목) 23:03
잘하셨습니다. 말같지도 않은 소리나 하는데다가 야훼같은 사막잡귀나 믿으라고 강요하는데 그런 인간은 친구로도 두지 말아야 해요
이름 패스워드

글 저장.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게시물 3,475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3475 경험담 고향설 17/03/27 1771 2 0
3474 여호와의증인 탈출이다!!! 종교는거짓이다 17/01/01 2826 2 0
3473 십일조 비밀 서울사랑 16/09/27 5145 5 1
3472 나의 이쁜 학생들 (1) munk 16/08/18 11473 2 0
3471 오랜만이네요. munk 16/08/16 5322 1 0
3470 여러분 하나님은 있어요 정말이에요! 바론 16/02/16 8144 4 1
3469 "양심적 병역거부"라며 군입대를 거부하는 개독에게 욕을 했다가… (1) 장천 16/01/04 12273 9 0
3468 광주사람인데... 잘생긴허당 15/11/08 6513 0 1
3467 너무 마음이 아프네요 왕따를당했어 15/11/07 4637 2 1
3466 교회 생활 이젠 접고자 합니다 개독탈출증세 15/11/06 5358 3 0
3465 제주도 서귀포 열방교회 전도 문제 非公開 15/10/31 4823 3 0
3464 서세원이 방언기도를 하면서 예수를 직접 만났다고 하네요 서울사랑 15/10/15 3635 9 0
3463 방언기도 수정 작업에 들어 갔습니다. 서울사랑 15/10/14 2988 1 0
3462 오늘 이천 시내 관고시장터에서 예수쟁이들을 봤습니다. NL1BL2GL3 15/10/12 2749 1 0
3461 기독교인에게 보내는 메일 4 (1) 서울사랑 15/10/07 2784 1 0
3460 기독교인 에게 보내는 메일 3 (1) 서울사랑 15/10/07 2586 1 0
3459 기독교인 들에게 보내는 메일 2 (1) 서울사랑 15/10/07 2988 1 0
3458 기독교인들에게 보내는 메일 1 (1) 서울사랑 15/10/07 5543 2 0
3457 교인들에게 진리를 전하면 교회는 건물만 남습니다. 서울사랑 15/10/07 2353 2 0
3456 어제 개독교 친구 대가리 한대 때렷습니다. (3) freewill 15/08/12 8678 5 0
3455 아니 기독교는 진짜 병신들인가.. 싶은게.. freewill 15/08/01 4460 6 0
3454 전 아직도 교회를 다니고 있습니다.... (9) 반기추구자 15/02/05 8602 1 0
3453 제가 보아온 교회 모습입니다. (6) 할부지할무니 14/11/06 8777 8 0
3452 개독 세뇌의 무서움 (9) 간다구 14/10/29 9409 13 0
3451    님, 벌 받는거 맞읍니다. (2) 넴츠 14/11/02 8069 3 3
3450 지방대라는 이유로 (6) 카엔노르씽 14/08/31 7343 7 0
3449 제 2화 개독중하교 기분 드러운 내경험 / 개독선생녀에 또라이 … (1) 공공의개독 14/08/19 7278 3 0
3448 개독중학교 기분 더러운 내경험 / 개털바구니 이용해 툭하면 돈… 공공의개독 14/08/18 4170 2 0
3447 기독교를 버리니 맘이 편하네요 (4) 캔디스 14/08/05 4981 5 0
3446 어느 개신교인과의 대화 (4) 건곤 14/06/13 5678 5 0
3445 어떤 개독 설교 중에 기억나는 거... 아르마 14/05/17 4225 6 0
3444 마루야마 겐지 <인생 따위 엿이나 먹어라>에서 퍼온 글 (2) 아르마 14/05/17 5346 2 0
3443 전도하는 아줌마... (2) 생각하는나무 14/05/01 5569 10 0
3442 여증과의 짤막한 대화 생각하는나무 14/04/08 4687 6 0
3441 이번에 가입한 게르만신화입니다. 저으 기독교경험담입니다. (6) 게르만신화 14/03/05 5182 8 0
 1  2  3  4  5  6  7  8  9  10    
최근게시물 : 2,886 건    오늘 : 1,027    어제 : 1,551    최대 : 12,198    전체 : 5,928,292      총회원 수 : 18,751 분    접속중 : 355(회원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