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menu
 
   
  
  • • 아이디 공유 및 다중 아이디 사용시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반기련 후원 계좌:045-21-1262-515(국민은행) 이찬경
  • • 처음 오신 분께는 안티바이블을 읽어보시기를 권합니다.
  • • 전도성 글, 정치성 글, 비방글을 올리면 출입이 차단됩니다.
 
 
ID 저장 자동로그인
   

 • 자유토론
 • 비회원토론
 • 과학과 창조구라
 • 나의 경험담
 • 주제별토론
 • 구 자유토론
 • 휴지통

기독교(가톨릭등 모두 포함)라는 종교에 대한 당신의 평가는? (포인트 :5점)
 
 
 
 
 
 
 결과보기
참여인원 : 3,878 명
시작일 : 2015년 03월 26일

채팅방가기


   • 주제별 토론방은 정해진 주제를 놓고 심층토론을 하는 공간 입니다.
   • 전도성 글, 반복적인 글, 정치성 글, 원색적인 글 등은 삭제 되며, 게시자는 강퇴등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 "휴지통으로 보내기"가 5개면 휴지통으로 이동됩니다.


   
[토론] 양심의 소리기 귀를 기울이자.
글쓴이 : 음냐리  (222.♡.135.66) 날짜 : 2012-03-26 (월) 01:07 조회 : 3531 추천 : 9 비추천 : 0

아주 간단한 질문에 답이 없죠.
왜냐... 답을 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자 제가 질문한 것이 무엇이냐...

[토론] 역시 답을 하지 않는군요. 완성
정통 기독교 변증 전문 목사인 안환균 목사가.... 기독교 변증을 하는 입장에서...

기독교에서 보는 인류는 적어도 언제부터 존재해 왔습니까?
노아의 홍수는 언제 있었습니까?

적어도 저는 제 입장에서 안환균 목사의 이런 질문에 답을 드렸습니다.

10만년 전부터 현생인류에 해당하는 존재들이 있었다...
전지구적 홍수라는 노아의 홍수는 없었다.

자 그럼 ... 안환균 목사의 답을... 이 간단한 질문에 대한 답을 기대해 봅니다.
될 수 있으면 근거도...

길게 쓸 필요도 없습니다.  그냥 답을 하면 됩니다.
그런데 답이 없죠.

게다가 참고자료니 토론이니 하는 글을 올린 내용은 전부 진화론이 틀렸다라는 주장인데, 이 주장들도 알고보면 대부분이 거짓말이거나 남의 이야기를 왜곡해서 주장하는 전형적인 창조론식의 주장입니다.

게다가 더 황당한 것은 이미 지적된 내용에 대해서도 ... 양심은 어디 팔아 먹었는지.. 뻔뻔하게 딴소리를 합니다.

당장 한 곳만 집어 보자면...

[토론]미심쩍은 연대 가설에 마침표를 찍으며...
패총 10만년설과 1만년설의 연대 차이에 해당하는  
9만년만 해도 사실 엄청난 시간입니다. 
9만년, 얼마나 긴 세월인지 상상이 가시는지요? 
단군 이래 우리나라의 그 장구한 역사, 
그 안에 수많은 일들이 벌어지고  
수많은 인물들이 출몰했던 그 역사만 해도 
겨우 반만년밖에 되지 않습니다. 
그런데 님은 패총 쪼가리 몇 개 들고 와서 
그게 9만년의 시차를 거뜬히 뛰어넘는 증거라고 하니, 
곰곰이 생각해보면 참 상식을 생각하며 사는 건지, 
합리성이나 역사성에 대해 적절한 이성적 사고는 하며 사는 건지 
의심스럽지 않을 수 없습니다.

이건 뭐랄까... 정말 이성적인 사고는 커녕 한글도 이해를 못하는 수준의 정신능력임이 분명합니다.  아니 앞뒤 분간도 못하고 있는 수준이죠.

전의 글에서 분명하게 지적을 하기를... 패총은 만년 전의 것이 아닙니다.  도대체 이 멍청하고 억지부리기 좋아하는 목사는 이런 수준으로 거짓말이나 하면서 기독교 변론을 하다니... 정말 안티 입장에서는 기뻐서 펄쩍 뛸 일이지요.

아마도 안환균 목사는 앞뒤도 구별 못하는 수준의 이성적 사고능력을 가지고 있나 봅니다.  패총이 무조건 만년 전이어야 한다라는 정통 프로페셔널 기독교 변론 박사 수준의 정말 뛰어나고 참으로 기독교다운 ... 철저한 철면피 신앙을 가지고 있습니다.

아아... 정말 할렐루야 아멘이 따로 없는 상황이죠.

님은 제가 지난번 토론에서 제기한 여러 문제들에 대해 대답하지 않았는데,  
가장 결정적으로 패러다임 차이에 대해 대답하지 않았습니다.  
이것 또한 서로가 중시하는 것이 많이 다르다는 걸 여실히 드러낸다고 볼 수 있겠지요.  

안환균 목사가 토론하는 방법 중에서 재미 있는 것은 뭐가 구체적인 것이 없다라는 것이죠.  제기한 문제가 있다... 제가 대답하지 않았다라고 하는데, 어느 글에서 문제를 제기 했는지, 패러다임 차이에 대해서 어떤 질문을 했는지 전혀 구체적이지 않습니다.

중시하는 것이 다른 것이 아니라 아예 한국말이 통하지 않는다라는 것이 문제입니다.  

질문한 내용도 명확하게 하지 않아 뭘 물어봤는지 질문도 없고... 반대로 제가 질문한 간단한 아담, 노아 언제냐라는 질문에는 전혀 답이 없죠. 

어느 쪽이든 저는 정직한 무신론자를 더 많이 보고 싶습니다. 
저는 님이 그런 정직한 무신론자가 되시길 진심으로 바랍니다. 

정직... 
전 정직한 무신론자인데... 아마 기독교 입장에선 이렇게 정직하게 말하는 것이 정직한 것이 아닌 것으로 보이겠죠.  그리고 안환균 목사는 정직한... 정말 기독교의 대표적인 정직한 목사일 것입니다.  정직... 기독교적 정직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왜 억지를 부리나요?

차라리 정정당당하게 할 말이 없다고 하지...

제가 이번에 올리는 반론에 대해 
님은 한 번의 재반론의 기회를 가지실 수 있습니다.

구구절절하게 지적할 것이 아주 많아서 ... 이 글은 여기서 끝나지 않습니다.
반론할 기회를 준다고 하는데, 정말 정직하게 그런 재반론에 대해서 고민을 할지.. 할렐루야 아멘 하면서 아큐정전식 정신승리를 주장할지... 뭐 알아서 생각하시고...

안환균 목사...
정직하게 생각해 보세요.

기독교란 종교를 놓고.. 그냥 어떤 편견이나 입장에 사로집하지 말고...

스스로가 이 토론을 정말 양심적으로 진행했는지...
어디서 글 퍼다가 나르면 해결 되리라 생각하지 않았는지...

취미생활 안티에게도 못당하면서... 기독교 변론을 할 수 있을지..

이 글은 여기가 끝이 아닙니다.  안환균 목사의 주장에 대해서 구체적인 지적이 될 예정입니다.

음냐리의 기독교 거짓말 헛소리


현자우자 (14.♡.204.247) 2012-03-26 (월) 10:40
기대합니다.
수고하셨습니다.
이름 패스워드

글 저장.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게시물 286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286 기독교와 진실... 이상과도마복음예… 16/09/30 1108 1 0
285 착한 교회가 존재할 수 없는 명확한 근거 모리아티 15/06/27 2532 2 0
284 착한 기독교, 교회가 존재할 수 없는 증거 모리아티 15/06/24 2304 0 0
283 타락한 천부교(신앙촌) 창시자 박태선(펌) (1) 리크 14/03/23 4172 1 0
282 조선에 기독교선교한 고시니, 일본기독교멸망자 (3) 리크 14/03/22 4127 1 0
281 찬송가 부르며 수만명을 죽인 서북청년단의 만행 (5) 제주돌하르방 14/02/03 4081 3 0
280 예수의 기적중에 빠진 것은..... 생각하는나무 14/01/27 3124 4 0
279 종교의 다리를 건너서(2) (1) 생각하는나무 14/01/20 3259 0 3
278    예수의 가난함이라.... 레이니썬 14/01/20 2941 2 0
277 기독교는 비판 불가능하다 (6) 무적철병거 13/08/04 3432 1 1
276 종교의 다리를 건너서(1) 생각하는나무 13/05/05 3143 3 0
275 아이를 교회에 보내면 안 됩니다. 재채기 12/12/30 3776 9 0
274 우리가 안티기독교를 하는 이유(퍼온 글) (4) 재채기 12/12/29 6433 6 0
273 [토론] 라헬의 모름 (2) 음냐리 12/10/18 4083 1 0
272    [토론] 출판물 기준에 동의하는 군요. 음냐리 12/10/18 2855 2 0
271    [토론] 대답이 없네요. 좀 기다려 봅니다, 음냐리 12/10/20 2746 2 0
270    [토론] 라헬 행방불명 음냐리 12/10/25 2794 2 0
269 [토론] 기독경은 19금인가? 여태까지 정리 음냐리 12/10/17 3472 0 1
268    [토론] 19금의 기준은? (6) 음냐리 12/10/17 3280 2 0
267       [토론] 라헬의 이해력 (4) 음냐리 12/10/17 3193 1 0
266          [토론] 판단을 하는 기준, 방법 (2) 음냐리 12/10/18 3128 0 0
265             [토론] 라헬의 동아리 회의에서 나온 실현 불가능한 참신한 아이… (1) 음냐리 12/10/18 3164 0 0
264                [토론] 왜 이해를 못하지? (2) 음냐리 12/10/18 3966 0 0
263                   [토론] 라헬의 당위성 음냐리 12/10/18 2747 0 0
262                      [토론] 책의 19금 가능성 (2) 음냐리 12/10/18 3195 0 0
261 안티들의 지식 수준 (33) 라헬 12/10/15 4314 0 13
260    기독교인들의 지식 수준 (30) 음냐리 12/10/15 4017 8 0
259    개독거리다. (10) 재채기 12/10/15 3334 2 0
258    솔직히 졸라게 웃기네............. (1) 나는개다 12/10/16 3019 1 0
257    재밌당~~ (4) 예수잡놈 12/10/16 3200 2 0
256 하나님 이름 되찾기 국민운동 시작! (4) 재채기 12/08/28 3779 6 0
255 개독은 이러한 종교여 ㅡ (2) 재채기 12/07/15 3979 4 0
254 기독교가 뭐가 마음에 안든답니까? (31) 귀찬앙 12/07/12 4894 0 7
253 [활동방안] 고등학생,대학생,군입대전 청년들에게 최소한의 방비… (2) 진실배달부 12/06/20 3441 4 0
252 dega님의 응답이 없어 비회원 글쓰기를 중지하였습니다. 반기련 12/04/14 2957 1 0
251 [토론]미심쩍은 연대 가설에 마침표를 찍으며... (8) dega 12/03/25 5542 0 7
250    [토론] 양심의 소리기 귀를 기울이자. (1) 음냐리 12/03/26 3532 9 0
249    [토론]은혜로운 거짓말 첫번째 (1) 음냐리 12/03/26 6233 5 0
248    [토론]은혜로운 거짓말 두번째 (1) 음냐리 12/03/27 3445 3 0
247    [토론]은혜로운 거짓말 세번째 (1) 음냐리 12/03/28 3619 6 0
 1  2  3  4  5  6  7  8  
최근게시물 : 5,602 건    오늘 : 1,539    어제 : 2,307    최대 : 12,198    전체 : 6,342,556      총회원 수 : 18,819 분    접속중 : 312(회원 : 0)